NEWS

Back to list

딥엑스, 2020 대한민국 중소·중견기업 혁신대상 수상

Press Releases
작성일
2021.04.08
작성자
by deepx
조회
84
헤럴드경제·코리아헤럴드가 주최, 월간 파워코리아가 주관한 ‘2020 제12회 대한민국 중소·중견기업 혁신대상’ 에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상-기술혁신 부문’ 을 수상한 (주)딥엑스는 국내 최초 엣지 응용을 위한 딥러닝 하드웨어 플랫폼 기업이다. 높은 전력효율성과 연산 성능을 제공하는 임베디드 인공지능 하드웨어 프로세서 솔루션을 연구 개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IoT 시대에 범람할 각 사물들을 지능적 개체로 진화시킬 기술 개혁을 도전하고 있다.

딥엑스에서 개발한 인공신경망 프로세서(NPU)는 딥 러닝(deep learning) 연산에 최적화된 시스템 반도체로서 기존 중앙처리장치(CPU) 대비 100배 이상 높은 효율을 자랑하는 인공지능 연산에 특화된 프로세서이다.

딥엑스는 2019년 1차 인공신경망 프로세서(NPU) 개발에 성공을 시작으로 인공신경망 프로세서 관련 20여 개 이상의 원천 기술 특허를 확보하고 있다. 또한 올해 4월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2029년까지 약 2475억 원을 투자하는 ‘차세대 지능형 반도체 기술 개발 사업’ 에서 차세대 지능형 반도체 기술 개발사업을 수주하여 국내 초저전력 인공신경망 프로세서 기술 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이러한 경쟁력과 기술력에 힘입어 딥엑스는 올해 2020 제14회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전자/IT-인공지능 기술 부문) 및 2020 대한민국 중소벤처기업대상(지식재산 부문)을 포함해 무려 7개의 기술혁신 및 경영 혁신 관련 부문상을 휩쓸었다.

딥엑스는 현재 2021년 상용화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딥엑스의 상용화 NPU는 글로벌 경쟁 NPU 기술과 비교하여 하드웨어 자원이 제약적인 환경에서 30퍼센트가량의 연산 성능 향상을 제공하고, 최신 딥러닝 알고리즘까지 연산처리가 가능하며, 자율주행차와 같은 스마트 모빌리티 응용에서는 NPU의 딥러닝 연산 효율을 배속 단위 향상을 시킨다. 또한 다른 원천기술로는 프로세서의 딥러닝 연산시에 메모리 실효 대역폭을 이론적 한계까지 끌어올릴 수 있는 AI 메모리 원천기술을 개발 중이다.

4차 산업이 이미 전 세계적으로 진행 중인 상황에서 인공지능(AI), 딥 러닝(Deep Learning), 지능형 공장(Smart Factory) 등 새로운 기술들은 날로 진화를 거듭하고 있으며 관련 수요 또한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이러한 가운데 딥엑스는 인공지능 기술의 근간이 되는 인공신경망 프로세서(NPU)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출처 : 시사뉴스 (http://www.sisa-news.com)

http://www.sisa-news.com/news/article.html?no=141027#0DLM
Awards